비 오는 날

물 속으로 숨지 않고 

끝끝내 홀로 남아 반겨준 단 한 송이의 각시수련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