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봄바람이 불더니 앞산 뒷산 온세상 처자들이 바람이 났습니다.
여기저기서 각양각색의 치마들이 봄바람에 찰랑거립니다.
꽃대가 오르기까지 한겨울이 걸리더니 피는 건 잠깐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환장하게 화창한 봄날,
온세상이 꽃천지로 변해가고 있습니다.
벚꽃이니 산수유 개나리 진달래 등이 흐드러지게 피어
지나는 이들의 눈과 마음을 사로잡습니다.
산 기슭이나 길섶 곳곳에도 키작은 꽃들이 한창 입니다.
얼레지 현호색 광대나물  꽃다지 별꽃 남산제비꽃 애기앉은부채...
특히 꽃봉오리를 곧추세운  얼레지에게선 팽팽하게 시위를 당긴 화살의 긴장감마저 느껴집니다.
곧 터지겠지요.
활짝.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전금표 2009.08.02 09:4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아~~~ 참으로 좋습니다
    저도 야생화가 너무나 좋습니다.

  2. 들꽃처럼 2009.09.29 10:45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엇! 맨위의 꽃이 없는 사진만 얼레지고 나머진 아니네요...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산중의 봄은 더디고 또 더디옵니다.제주도나 동해안 등지에선 이미 자취를 감추었을 복수초가 지금도 잔설 속에서 피어납니다.산기슭에선 피었다 이미 진 너도바람꽃도 제철인양 멋진 설중화를 연출하고요.돌아서는 길 홀로 핀 너도바람꽃인가 하고 카메라에 담았는데 그게 바로 모데미풀이더군요.자리산 자락인 전라북도 남원군 운봉면 모데미란 마을 개울가에서 처음 발견된데서 그 이름이  붙었다는 우리나라 특산종입니다.환경부 지정 희귀 및  멸종위기식물이기도 합니다.참으로 숲은 보물단지입니다.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들꽃처럼 2009.09.29 10:4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눈밭에 노란빛으로 갸녀리게 피어있던 요녀석이 모테미풀이군요... ^^

  2. 들국화 2009.10.31 23:10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꽃들이 넘이쁘고 아휴 앙징스러워..눈속에서핀꽃들은 경이롭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