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7/05/03'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7.05.03 업다운 야생화-57-노랑붓꽃
크리에이티브 커먼즈 라이선스
Creative Commons License

연둣빛 계곡에서 너울대는 노란색 요정, 노랑붓꽃

<업다운뉴스(updownnews.co.kr) 2017.05.. 01>

붓꽃과의 여러해살이풀. 학명은 Iris koreana Nakai

전 세계인이 좋아하는 네덜란드 화가 빈센트 반 고흐. 붓꽃은 그가 즐겨 그렸던 소재 중 하나로 우리에게도 잘 알려져 있습니다. 그가 프랑스 남부 도시 생 레미 드 프로방스(Saint Remy de Provence)의 정신병원에 입원해 있는 동안 화단의 붓꽃을 보고 그렸다는 일련의 붓꽃 그림은, ‘아이리스(Iris·붓꽃) 연작’이란 이름의 걸작으로 꼽히기도 합니다.

 

맑은 물이 흐르는 청정한 계곡 주변에 우리나라 특산식물인 노랑붓꽃이 풍성하게 피어있다.

그런데 대표적인 붓꽃 그림인 ‘노란색 바탕화면에 노란 꽃병에 가득 담긴 붓꽃’ 그림이 그러하듯 그의 붓꽃의 색은 보라색 일색입니다. 그의 대표작 중 하나인 해바라기처럼 노란색 붓꽃도 그렸으면 좋았을 텐데 말입니다. 그러나 아쉽지만 이런 바람은 처음부터 불가능했을 겁니다. 노랑붓꽃은 전 세계적으로 한국에서만 자생하는 특산식물이기 때문에, 천하의 고흐라도 보지를 못했으니 그리지 못하는 것은 당연한 일이겠지요. 학명에 들어 있는 ‘koreana’가 노랑붓꽃이 한국의 토종식물임을 분명하게 말해줍니다.

 

꽃줄기 하나에 두 개의 꽃의 달린, 이른바 1경 2화(1莖2花)인 노랑붓꽃. 꽃도 풍성하게 모여 피고 이파리도 넓고 길쭉한 것이 금붓꽃과 차이가 난다.

봄부터 가을까지 우리나라 산과 들에는 다양한 붓꽃이 피어납니다. 제주도를 비롯해 전국 각지에서 피는, 바로 고흐의 그림에도 등장하는 보라색의 붓꽃을 필두로 키 작은 보라색 붓꽃인 각시붓꽃과 금붓꽃, 난장이붓꽃, 솔붓꽃, 대청붓꽃, 부채붓꽃, 노랑무늬붓꽃, 타래붓꽃, 등심붓꽃, 노랑붓꽃 등 10여 종의 붓꽃이 조금씩 다른 저만의 독특한 꽃을 피워냅니다. 이들 중 솔붓꽃과 제비붓꽃, 대청붓꽃, 그리고 노랑붓꽃까지 4종이 환경부가 특별관리 대상으로 지정한 멸종위기 야생식물 77종(1급 9종, 2급 68종) 가운데 4자리를 차지하고 있으니 붓꽃류 식물들이 그 어떤 식물보다도 생존 자체를 위협받고 있다는 뜻으로 해석해도 무방할 것입니다.

 

노랑붓꽃이 자생하는 계곡에 아침 햇살이 들자 숲 전체가 노란빛으로 물이 드는 듯싶다.

설악산 등 고산지대에 자생하는 난장이붓꽃 등 일부를 제외하고 대개의 붓꽃이 사람들이 쉽게 접근할 수 있는 야트막한 산이나 들, 계곡, 호수 등지에서 자라고 있어 손쉽게 도채 되거나, 개발의 여파로 자생지가 파괴되기 때문입니다. 그런데 솔붓꽃과 제비붓꽃, 대청붓꽃이 국내에서는 희귀식물이자 보호 대상이기는 하지만, 중국이나 시베리아, 몽골, 일본 등 다른 지역에도 자생하기 때문에 세계적으로 종 자체가 멸종 위기에 처해 있는 것은 아닙니다. 반면 노랑붓꽃은 현재까지 변산반도 일대와 내장산 일대 등에만 자생하는 한반도 고유종으로 알려져 있는데, 국내에서 자생지가 파괴될 경우 종 자체가 절멸할 수 있어 각별한 관심과 보호가 필요한 실정입니다.

꽃 색 등에서 노랑붓꽃과 많이 닮은 금붓꽃. 1경 2화인 노랑붓꽃과 달리 하나의 꽃줄기에 하나의 꽃이 핀다.

또 다른 1경 2화인 노랑무늬붓꽃. 꽃 색에서 분명히 차이가 나며, 자생지도 다르다.

노랑붓꽃은 제주도를 제외하고 전국에서 자라며 개체 수도 풍부한 금붓꽃과 함께 4월에서 5월까지 노란색 꽃을 피웁니다. 계곡 주변 숲속 그늘에서 자생하며 키는 20cm 정도로 대표 종인 붓꽃의 3분의 1 정도에 불과합니다. 잎은 3~4장이 뿌리에서 나며 넓은 선형으로 폭 1.3cm, 길이 35cm까지 자랍니다. 꽃의 색과 형태는 금붓꽃과 거의 유사한데, 다만 꽃대 하나에 1개의 꽃의 피는 금붓꽃과 달리 항상 2개씩 꽃이 피는, 즉 1경 2화(1莖 2花)라는 뚜렷한 차이를 보입니다. 또 다른 1경 2화(1莖 2花)의 붓꽃인 노랑무늬붓꽃과는 꽃 색에서 차이가 납니다. 전체적으로 하얀 꽃 색에 작은 노란색 무늬가 있는 노랑무늬붓꽃에 비해 노랑붓꽃은 각각 3개의 바깥화피와 안쪽화피, 그리고 수술와 암술로 이뤄진 크기 2~4cm의 꽃 전체가 온통 노란색입니다.

 

봄철 전국 어디서나 피는 각시붓꽃. 붓꽃의 대표색인 보라색 꽃이 핀다.

따스한 봄날 연두색으로 물드는 숲에 들어, 맑고 투명한 물이 흐르는 계곡 가에 노랗게 피어 있는 수십 송이의 노랑붓꽃을 바라보노라면 하늘에서 요정들이 노란색 옷을 입고 내려와 앉아있는 걸 보는 듯한 착각에 빠져듭니다.

<업다운뉴스(updownnews.co.kr) 2017.05.. 01>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