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9/11'에 해당되는 글 1건

  1. 2018.09.11 야생화산책-물봉선 (2)

 

지독한 폭염을 잘 이겨낸 걸 보상이라도 하려는 걸까

파란 하늘에 흰 구름 둥둥 떠다니는 그림 같은 날씨가 연일 이어지는 그런 나날입니다.

아마도 미세먼지 걱정 않고 외출할 수 날이 가장 많았던 2018년으로 기억되지 되지 않을까 

감히 그런 생각을 해봅니다.

어찌 되었든 

여름에서 가을로 넘어가는 화창한 시기 전국 어디서나 숲 가장자리에서 가장 흔하게 만나는 꽃이,

바로 물봉선일 것입니다.

손대면 톡 터지는 열매를 달고,

'나를 건드리지 마세요'(Do not touch me!) 라는 꽃말을 내세워 숲을 보존해달라는 호소하는 물봉선.

물 맑은 계곡에 핀 한 송이 물봉선 위로 한 줄기 햇살이 쏟아지니 

흔하디흔한 꽃도 제법 그럴싸한 명품으로 재탄생합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2018.09.11 14:38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비밀댓글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