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말 눈이 많이 내렸던 2018년 3월 말 경산의 한 작은 산에서 만난,

 

설중(雪中) 노루귀입니다.

 

머지않아 2019년 새해 새 노루귀를 볼 수 있기를 기대합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