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대로 핀 금강초롱꽃 없이

가을을 맞을 수 없기에,

다시 한번 걸음을 했습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