족도리풀.

쥐방울덩굴과의 여러해살이풀.

뿌리가 가늘고 매워서 한방에서는 세신(細辛)이라는 이름의 약재로 쓰이는 등 

국가셍물종지식정보시스템에소 소개하는 별칭만 해도

서승, 서신(제주), 세신(영남), 민족도리풀, 한성세신, 화세신, 뿔족도리풀, 민족두리풀,

민족도리풀, 민세신 등 10여 가지에 이르며,

유사 종도 무늬족도리풀, 각시족도리풀, 개족도리풀 등 적게는 8종에서 많게는 20여 종으로 분류되는 등

전국의 높고 낮은 에서 폭넓게 자라고 있습니다.

때문에 눈이 밝은 지인들이 신기한 '풀떼기'를 보았는데 그 이름이 무엇이냐고 심심찮게 물어오기도 합니다.

형태나 색의 변이가 많은데,

맨 아래 갈색의 꽃이 가장 일반적인 보통의 꽃색인데 반해,

위의 족도리풀은 별종으로 봐야 할지,

단순히 일시적인 '녹화' 족도리풀로 봐야 할지 더 두고 관찰해야 할 일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