복주머니란.

난초과의 여러해살이풀.

무심히 피어나는 꽃을 보며,

"참, 무심하다."는 생각이 들었는데,

가만 생각해보니 아무 일 없는 듯 무심히 피어나는 꽃들이

오히려 더없이 고맙고 반갑습니다.

묵묵히 곁을 지켜주는 꽃들이 정말 고맙습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