어제는 빛,
오늘은 색입니다.
노루귀 중에서 제일 신비로운 느낌을 주는 청노루귀,
순백의 청순합이 돋보이는 흰노루귀,
깜찍하고 귀여운 분홍노루귀입니다.
같은 색이라도 진하고 연하고 다양합니다.
맨마지막  노루귀 사진은 땅에서 막 솟아나는 잎을 보시면 좋습니다.
노루의 귀를 닮은 잎이 그럴듯하지요!!!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초록버드나무 2010.04.20 14:4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횡재한 기분입니다~~ 사진 올라오는 날이 아니라 생각했거든요....그리고 아아주 이쁩니다..꽃이 흐드러지니 정신이 쫌 황란하네요..... ㅋ

  2. 들꽃처럼 2010.04.21 09:43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두번째 시진의 청노루귀를 딱 보는 순간!
    눈이 부시네요...

  3. 산사나무 2010.04.22 09:16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어쩜 요렇게 완벽하게 이쁠까?

    정말 눈부시네요.실물을 보려면 어디로 가면 될까요?

    • atomz77 2010.04.22 11:35  댓글주소  수정/삭제

      지금은 왠만한 산에선 다 졌을테고요/곰배령 등 강원도 깊은 산에 가면 볼수 있을 겁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