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08'에 해당되는 글 25건

  1. 2018.08.05 야생화산책-영암풀
  2. 2018.08.04 야생화산책-네귀쓴풀
  3. 2018.08.03 야생화산책-참나리
  4. 2018.08.02 야생화산책-솔나리
  5. 2018.08.01 야생화산책-가는털백미

미기록 자생 식물로,

발견지역의 명칭을 빌어 2016년 학계에 처음 보고되었다고 하는 '영암풀'입니다.

꼭두선이과 식물로,

3~4갈래로 가라지는 통꽃 밖으로 암술머리가 나와 2갈래로 갈라지는 게 사진에 잡히지만,

꽃잎 안쪽 밑 화관통부(花冠筒部)에 숨은 수술 4개는 일견 눈에 보이지 않습니다.

잎은 무성하지만, 꽃은 매우 작아 시간을 두고 자세히 들여다봐야 그 생김새가 겨우 눈에 들어옵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설악산 가야산 덕유산 지리산 등 높은 산 능선에 오르면 

발에 챌 듯 흔하지만, 

그 고지를 내려오면 좀처럼 보기 힘들어 일순 귀하신 몸이 되어 버리는 야생화, 

네귀쓴풀입니다.

용담과 쓴풀속의 한해살이풀 또는 두해살이풀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멀고 높은 산에 있는 솔나리는 더위 핑계로 당장 찾아가지 못한다고 해도,

바로 코 앞 바닷가에 있는 참나리마저 덥다고 외면할 수는 없는 법.

해서 늦어 꽃이 졌으면 진대로,

혹 한두 송이 남았으면 남은 대로, 

그저 순리대로 보고 오겠다며 길을 나섰는데

아직은 볼 만해 감사하고 감사하며 만난 참나리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기상 관측 사상 111년 만의 최악의 폭염이라는데  높은 산에 오를 자신은 도무지 없고,

독야청청 고산에 사는 솔나리는 보고 싶고,

하는 수 없이 저장 창고를 뒤져봅니다.

다행히 숱하게 셔터를 누른 탓에 사용하지 않은 여러 컷의 솔나리가 남아 있습니다.

해서 5년 전 여름 남덕유산 솔나리의 추억을 더듬으며 

가장 더웠다는 2018년 여름의 한나절을 행복하게 보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한여름 눈이 내린 듯 흰 꽃을 가득 피운다.'는 말이 결코 과하지 않은 또 하나의 야생화, 

가는털백미입니다.

7월 눈처럼 흰 꽃을 피우는 야생화로 

설악산 대청봉에 바람꽃이 있다면, 

서해 작은 섬 바닷가엔 가는털백미가 있습니다.

이글거리는 붉은 태양과 정면으로 맞서 순백의 꽃을 한바탕 펼쳐놓는  

의 야생화가 있어 7월의 산과 바다도 허허롭지 않습니다.   

가는털백미,

박주가리과 백미속의 덩굴성 여러해살이풀입니다.

좀박주가리라고도 불리는데,

실 가닥처럼 가는 꽃잎으로 눈이 쌓이듯 흰 구릉을 만들려면

수천, 수만 송이의 꽃이 피어야 하니 그 생명력이 대단하다 할 것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