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2.27 경기-2>

너도바람꽃.

미나리아재비과의 여러해살이풀.

모처럼 해가 나고 하늘이 파랗기에 한 바퀴 휘돌고 왔습니다. 

춘삼월이 머지않았다고,

너도바람꽃이 여기저기서 인사를 합니다.

힘내시~.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너도바람꽃.

맑고 밝게 피어나는 봄꽃에서 제아무리 겨울이 긴 듯해도 어김없이 봄이 온다는 희망을 봅니다.

얼음장을 뚫고, 눈밭을 헤치고 피는 너도바람꽃에서 그 어떤 역경이라도 이겨낼 용기를 얻습니다. 

<2020. 2. 27.  경기>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대성쓴풀.

용담과의 여러해살이풀.

땅바닥에 바싹 붙어서 자라는 데다,

키도 작고, 몸집도 작고 꽃도 작아서 유심히 살펴야 알아볼 수 있습니다.

자라는 곳도 한 군데에 불과해 30여 년 전  처음 발견되자마자 멸종위기종으로 지정, 관리해왔으나,

여전히 바람 앞의 등잔불처럼 아슬아슬하게 그 명맥이 유지되고 있는 귀한 야생화입니다.

5~6월 10cm 안팎의 줄기 끝에 각각 4개씩의 꽃잎과 꽃받침, 수술을 갖춘 흰색 꽃이 핍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금꿩의다리.

미나리아재비과의 여러해살이풀.

중부 이북 산지에서 자라는데, 

샛노란 꽃술이 금색 꿩의 다리를 닮았다는 뜻에서 그 이름이 지어졌다고 합니다.

7~8월 대개는 연한 보라색 꽃이 피는데, 

2·4번째 사진에서 보듯 드물게 흰색 꽃이 피기도 합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용문산.

2019~2020년 가는 겨울이 주고 간 선물, 눈 쌓인 용문산입니다.

알프스, 히말라야 등 고산의 겨울 풍경이 이러하겠구나! 짐작해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복수초.

눈에 갇혀 맥을 못 추기는 복수초도 마찬가지.

겨우내 잠잠하던 하늘이 열려 함박눈이 쏟아진 것까지는 좋았는데,

근사한 설중화(雪中花)를 볼 수 있으리라 큰 기대를 했건만,

우산 장수와 짚신 장수의 상반된 운명처럼

눈이 녹지 않고 쌓여 있으면 온도가 낮아 꽃잎이 열리지 않는,

기막히게 모순된 상황이 벌어지고 말았습니다.

일단 물러나 점심을 먹는 등 시간을 벌고 다시 갔건만,

눈 속에 갇힌 황금색 꽃잎은 끝내 벌어지지 않아 아쉬움을 남긴 채 돌아섰습니다.

따듯한 춘삼월 때늦은 서설이 내려 멋진 그림이 그려질 날을 기약하며....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변산바람꽃.

경기 북부 접경지역에도 봄이 왔다기에 반갑게 만나러 갔습니다.

그런데 웬걸요,

봄이 오는 길에 폭설을 맞아서 눈에 갇혀버렸습니다.

눈에 뒤덮이고 깔리고,

눈 무게뿐 아니라 얼어붙은 눈의 냉기에 눌려 봄이 꽃잎을 열지도 못하고 쩔쩔매고 있습니다.

철없이 벌렸던 꽃송이는 다시 오므리지도 못하고 그대로 얼었습니다.

대동강이 풀린다는 우수 날의 현장입니다.

아래 두 장의 사진은 6년 전 같은 곳에서 만난,

그러니까 6살 형의 변산바람꽃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동강제비꽃.

제비꽃과의 여러해살이풀.

제비꽃의 일종으로 처음 발견한 곳이 동강가라는 뜻에서 동강제비꽃이란 이름이 붙은 신종입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흰갑산제비꽃.

제비꽃과의 여러해살이풀.

국가셍물종지식정보시스템에 따르면 "함경남도 지방에 분포하며, 흰 꽃이 피는 갑산제비꽃"이다.

익히 알려졌듯 삼수갑산은 예로부터 오지 중의 오지, 험지 중의 험지로 꼽히는 

함경남도의 삼수(三水)와 갑산(甲山), 두 고장의 이름을 합한 실제 지명(地名)이자,

서울 등 도시에서 멀리 떨어진 벽오지를 상징하는 일종의 관용어입니다.

'갑산'이 식물명에 들어갔다는 것은 북녘 벽오지에 자생하는 아주 드문 야생화라는 뜻인데,

흰갑산제비꽃이 자라는 남한 땅 강원도는 진정 '희귀 식물의 보고'라고 말하지 않을 수 없습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

 

 

 

 

 

넓은잎제비꽃.

 

제비꽃과의 여러해살이풀. 멸종위기 야생생물 2급.

 

선제비꽃, 왕제비꽃과 함께 멸종위기종으로 지정된 넓은잎제비꽃입니다.

 

사진에서 보듯 이름대로 잎이 크고 넓습니다.

 

국가생물종지식정보시스템에 따르면 강원도 인제군에 분포하는데,

 

최근에 발견됐으며 자생지 및 개체수가 매우 적다고 합니다.

Posted by atom77

댓글을 달아 주세요